Home / Topics / 국제 (page 5)

국제

전세계 곳곳에서 5.18민주화운동 기념식 열려

전세계 곳곳에서 5.18민주화운동 기념식 열려 -“단죄없는 용서와 책임없는 사죄는 은폐의 합의다” 편집부 “사랑도 명예도 이름도 남김없이 한 평생 나가자던 뜨거운 맹세…새날이 올때까지 흔들리지 말자” 전두환을 비롯한 신군부 세력의 광주학살 이후 38년이 지난 2018년 5월18일, 애틀랜타 한인 사회 최초로  5.18 광주민주화운동 기념식이 애틀랜타 한인회관에서 열렸고, ‘임을 위한 행진곡’이 울려퍼졌다. “보아라 오월의 진실, 불어라 평화의 바람” 주제로 열린 기념식은 김경호(세계민주회의 동남부 지부장)의 개회선언을 시작으로 해서 국민의례, 묵념, 헌화와 분향, 사회자 서승건(미동남부한인회연합회특보)의 광주민주화운동 배경과 정신 발표, 애틀랜타 김영준 총영사의 이낙연 국무총일 기념사 대독, 김형률(민주평통 애틀랜타 협의회 회장)과 애틀랜타 한인회 전 회장이자 조지아 식품협회 김백규 회장의 기념사, 슬픈 생일 동영상,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후 폐회 순으로 진행되었다. 사진. 애틀란타에서 열린 5.18민주화운동 기념식   이낙연 국무총리의 기념사를 비롯해 진심이 담긴 한인단체장들의 기념사는 많은 이들을 숙연하게 했다. 김형률 민주평통회장은 “5.18민주화운동은 정정당당한 역사적 진실”이라며, “광주의 아픔에 머물지 않고, 평화의 역사로, 민주주의 이정표로 자리매김한 5.18민주화운동의 의미를 미래의 한인사회를 이끌어갈 차세대에게 올바른 역사관으로 계승시키자”고 했다. 이어 김백규 조지아식품회장은  “그 시대의 아픔에 동참하지 못했다는 마음의 짐이 있다”며, “진상규명을 위해, 민주주의 가치의 보전을 위해 모두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념식 후 행사소감을 묻자 김영준 총영사는 “과거에 대한 진실 부분도 있지만, 더 발전시켜 미래를 향하여 통합 화합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울컥하는 사회로 행사장을 숙연하게 만든 서승건씨는 “당시를 회상하다가 슬픔이 밀려왔으며, 애틀란타에서 기념식을 한다는 자체가 벅찼다”며 “군부 독재를 무너뜨리고 민주주의를 부활시키는 새 역사를 여는데 밑거름이었던 광주의 아픔을 승화해서 아름다운 모습으로 발전시켜 앞으로는 밝은 기념식이 되었으면 한다” 고 말했다. 또 “ 정확한 사망자 통계와 발포 책임자는 밝혀지지 않고 있다. 하루 빨리 그날의 진실이 밝혀지길 바라며, 5.18 민주화 운동의 올바른 의미와  민주화 정신이 계승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행사준비에 기여한 양형숙 호남향우회 사무총장은 “5.18은 국가기념일이고 한국민주화의 밑거름”이라며, “전세계에서 광주민주화운동을 높이 평가하는데, 정작 외국에 사는 한인들은 이 운동이 한국을 빛내는 일이라는 인식이 부족하다”고 아쉬움을 전하며 매년 열릴 기념식을 기대했다. 행사 후 페이스북에는 행사후기들이 올라왔다. 장승순 조지아텍 교수는 페이스북 후기에서  ...

Read More »

ABC뉴스, 김정은 강한 위협에 트럼프 강한 보호 약속

ABC뉴스, 김정은 강한 위협에 트럼프 강한 보호 약속  – 협상 타결시 체제보호와 주요 경제적 지원 약속  – 리비아모델, 전혀 다르지만 협상 불발시 고려  – 북한의 망설임, 중국이 영향력 행사했을 수도  ABC뉴스가, President Trump offers Kim Jong Un ‘protections’ in exchange for giving up nukes(트럼프, 핵 포기 조건으로 김정은에게 ‘보호’ 약속) 라는 제목으로 트럼프가 미국과 협상을 타결하면 김정은에게 더 많은 보호를 ...

Read More »

‘적폐의 소굴에서 적폐의 심장을 저격하다”

“적폐의 소굴에서 적폐의 심장을 저격하다” – <노승일의 정조준 > 파리 북콘서트 소식 편집부/416해외연대 “(타블렛은) 훔쳐가지고 이렇게 했다는 걸로 몰아야 되고… 분리를 안시키면 다죽어….”     5월 12일 최순실 국정농단 내부고발자 노승일씨의 <노승일의 정조준> 출판기념 북콘서트가 열린 파리의 한 책방에서 최순실과의 통화내역을 알리는 노승일씨의 목소리다. 지난 5일 독일의 하이델베르크에 이어 해외에서는 두번째로 파리에서 북 콘서트가 열렸다. 4.16해외연대 파리초청으로 파리 14구 한 ...

Read More »

“네번째 봄, 진실을 향한 여정”

“네번째 봄, 진실을 향한 여정” – 미국 4개도시에서 세월호 유가족 순회 간담회 열려 편집부/416해외연대 5월 11일부터 14일까지 세월호 유가족들이 보스턴, 뉴욕, 필라델피아, 워싱턴에서 동포들과 대화를 나누는 순회간담회를 가졌다. 미국을 방문한 세월호 유가족들은 유해종(미지아빠), 이재복(수연아빠), 박요섭(시찬아빠), 김병준(민정아빠), 김도현(동수엄마), 여종은(민수엄마), 김명임(수인엄마)씨 일곱 분으로 안산 ‘416 희망목공방’에서 활동하는 분들이다. ‘416희망목공방’은 나무를 깎고 자르고 다듬는 목공 작업을 통해 위로를 나누는 모임이다. 세월호 가족들과 동포들은 ...

Read More »

일 외무성, ‘외교 청서’ 한일 관계는 격하

일 외무성, ‘외교 청서’ 한일 관계는 격하 -북한 문제에 대해 ‘지속적인 최대 압력’ 명기 -미일 관계와 북조선 문제 강조 -한일 관계는 ‘격하’ 표기, 독도 일본 고유영토 표기   5월 15일, 오전, 고노 다로 외상이 각료 회의에서 2018년 판 ‘외교 청서’를 보고했다. 산케이 신문에 의하면, 2018년 ‘외교청서’에서는 확고한 미일 관계를 강조하며, 북조선 문제에 대해 미일이 긴밀하게 연대해서 대응했다고 기술했다. 또한, 북조선 ...

Read More »

‘뉴욕타임스’ 트럼프, 억류자 석방과 북미회담

‘뉴욕타임스’ 트럼프, 억류자 석방과 북미회담 – 억류자 석방 회담에 큰 장애 없애 줘, 남은 건 핵 포기 협상 – 비무장지대 만남, 핵무기보다 한반도 평화에 방점 찍을까 제외 뉴욕타임스는 5월 10일자 Trump Exults in Release of Prisoners and a Date Next Month With Kim Jong-un (트럼프, 억류자 석방 기뻐하며 김정은과의 다음 달 회담 날짜 발표) 라는 제호의 기사에서 트럼프의 “우리 두 ...

Read More »

‘닛칸 겐다이’ 대북 대화에 소극적인 아베, 그 이유는?

‘닛칸 겐다이’ 대북 대화에 소극적인 아베, 그 이유는? -한국 정부의 발표까지, 대북 대화 의사를 밝히지 않은 아베 -북일 간 납치 문제가 진전되면, 아베에게 불리해질 것을 우려 남북 정상회담 이후, ‘일본과 언제든 대화할 뜻이 있다’는 김정은 위원장의 말을 전해 듣고도 한국 정부가 발표할 때까지, 자세한 내용을 밝히지 않은 아베 총리에 대한 피해자 가족들의 불신이 쌓이고 있습니다. 북한에 납치됐다가 2002년 풀려난 하스이케 ...

Read More »

NYT 만평, ‘남북관계’ 화합으로 치달리다

NYT 만평, ‘남북관계’ 화합으로 치달리다   NYT 만평 바로가기 : https://nyti.ms/2KsF8Ow 번역 감수 : 임옥 Hightailing It to Harmony 화합으로 치달리다 By Heng Heng Kim Song is an editorial cartoonist for The New York Times. April 29, 2018 Credit Heng The leaders of North and South Korea met for the first time on Friday, struck an accord to work toward ...

Read More »

기자 “따돌림 당하는 거 아닌가?” 아베 “아니다”

기자 “따돌림 당하는 거 아닌가?” 아베 “아니다” -아베, 남북정상회담에 대해 일단 ‘긍정적’ 평가  -회담 후, 북한의 움직임 주시하겠다 일본도 아침부터 여러 방송 매체가 남북정상회담 소식을 실시간으로 전하는 등, 이번 회담에 많은 관심을 보였다. 아베 총리도 남북정상회담 공동선언이 발표된 후, 수상 관저에서 기자들에게 회담을 긍정적인 움직임이라 평가한다고 말했다. 일본의 인터넷 뉴스사이트, AbemaNews의 기사에 의하면, 아베 총리는 남북정상회담 결과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비핵화에 대해 ...

Read More »

해외동포들, 동수아빠 정성욱씨 동조단식으로 기억행동 이어

해외동포들, 동수아빠 정성욱씨 동조단식으로 기억행동 이어 – 노란리본 달기, 영화제, 음악회 등 다양한 행사 이어져 – 분노하라, 기억하라, 행동하라, 연대하라, 사랑하라 편집부/416 해외연대 전세계 해외동포들은 지난 주에도 세월호참사 4주기 기억행동을 이어갔다. 호주 멜번에서는 16일, <야라강 다리에 노란리본 달기>와 <이야기 나누는 밤>행사를 진행했다. 각자의 목소리를 낼 수 있는 작은 변화를 원하며 이 행사를 준비한 백소요씨는 “세월호와 스텔라데이지호 처럼 국가를 상대로 가족들이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