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오피니언 (page 10)

오피니언

당신의 기억에서 세월호를 인양하라.

당신의 기억에서 세월호를 인양하라. -여전히 세월호다. 총선 투표 선택은 ‘세월호’다. -유권자, 시민단체 출마자에 세월호에 대한 입장 물어야 이하로 대기자 4.13 총선을 앞둔 공천 활극이 마무리되어 가고 있다. 여와 야가 공천을 두고 보여준 시대활극에는 박근혜와 청와대, 비박 학살과 진박 득세, 김무성의 유승민의 반격 이한구의 후안무치, 안철수의 분당과 박근혜 참모 김종인의 야당 대표로 화려한 부활, 이해찬, 정청래 등 친노 운동권 학살, 비례대표를 ...

Read More »

(37) 난 부탄국민이어서 행복하다!

(37) 난 부탄국민이어서 행복하다! S. Macho CHO rok-hid @ inbox . ru 2014년 부탄은 한 시간 동안 나무 5만 그루 심기로 기네스북에 올렸다. 불교에서 나무는 장수, 건강, 아름다움 등 모든 생명과 영양을 제공하는 양육자라고 한다. 그래서인지 불교 왕국 부탄헌법엔 항상 토지의 최소 60%는 숲으로 유지하라고 명시했다. 얼마 전 외신에선 새로 태어난 왕자를 위한 특별한 축하행사가 열린 나라를 소개했다. 부탄의 제5대 ...

Read More »

(36) 이리 이리 만 (Iree Iree Man), 킹스턴

(36) 이리 이리 만 (Iree Iree Man), 킹스턴 S. Macho CHO rok-hid @ inbox . ru 한국은 한겨울인데 킹스턴 공항에 내리니 카리브 특유의 청량한 햇살에 눈이 부시다. 단지 너무 강렬한 게 마음에 좀 걸렸다. 야외촬영을 위해선 너무 강한 광선보다는 구름이 적당히 있는 게 좋기 때문이다. 봄 신상품 상업광고 촬영지로 여기까지 왔으니 날씨가 잘 받쳐주고 일정대로 진행만 매끄럽게 된다면 웃으면서 떠날 ...

Read More »

朴, 필리버스터가 유례를 찾아보기 힘들다고?

朴, 필리버스터가 유례를 찾아보기 힘들다고? -그 유례와 사례, 국가들 차고 넘칠 정도로 많아 -사실 확인조차 않은 朴 발언, 제발 그 입 다물라! 이하로 대기자 국회에서 야당들이 테러방지법 통과 저지를 위해 사력을 다해 필리버스터를 행하고 있고 이를 향한 박근혜가 “어떤 나라에서도 있을 수 없는 기가 막힌 현상이다”라며 분통을 터트렸다는 보도를 접한 국민들이 황당함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이 소식을 접한 국민들은 박근혜의 ...

Read More »

논평] 한미 양국의 위험천만한 전쟁 게임, 즉각 중단해야

논평] 한미 양국의 위험천만한 전쟁 게임, 즉각 중단해야 -북한 체제 교체, 이게 타당한 시나리오인가? Wycliff Luke 기자 한미 해병대의 북한 침투 훈련 소식을 보도한 KBS 9시 뉴스(KBS 뉴스 화면 갈무리) 북한의 수소폭탄 실험과 뒤이은 로켓 발사를 대하는 한미 양국의 움직임이 심상치 않다. 특히 체제교체를 공공연히 언급하고 나서 불안감마저 든다. 박근혜 대통령이 지난 16일 ‘국정에 대한 국정연설’을 통해 북한 체제 교체를 ...

Read More »

(35) 역사는 미화되는 소설이 아니다 1

(35) 역사는 미화되는 소설이 아니다 1 S. Macho CHO rok-hid @ inbox . ru 18세기 말 영국의 산업혁명이 일어나자 프랑스, 독일, 미국 등은 영국에서 공산품을 수입한다. 그 후 자국의 기계공업도 발전해 공업화가 되며 직접 대량생산이 가능해지자 경제가 활성화되고 국력은 더욱 커졌다. 약육강식의 경쟁에서 침략당할 수밖에 없으므로 영국에서 시작된 기계공업은 프랑스, 독일, 등 전 유럽으로 급속히 퍼져 나갔다. 공업화에 성공한 이들은 ...

Read More »

(34) 국가균형발전선언 12주년을 기념하며

(34) 국가균형발전선언 12주년을 기념하며 S. Macho CHO rok-hid @ inbox . ru 국가는 지역 간의 균형 있는 발전을 위해서 지역경제를 육성할 의무를 진다. – 대한민국 헌법 제 123조 2항. 2016년 1월 29일, 국가균형발전선언 12주년을 기념 행사가 세종특별자치시에서 열렸다. ‘골고루 잘사는 대한민국’을 주제로 기념식과 심포지엄으로 진행한 이날 행사에는 자치단체장과 학술심포지엄 참가자 및 주요 내빈, 사람사는세상 회원 등 400여 명이 함께했다. 이해찬 ...

Read More »

(33) 영화에 목숨 건 사람, 들

(33) 영화에 목숨 건 사람, 들 S. Macho CHO rok-hid @ inbox . ru 2004년 11월 2일 아침 9시경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중심가. 자전거 타고 전용도로를 가던 한 남자가 갑자기 총격을 받는다. 미리 자전거를 세우고 기다리던 괴한의 권총에 그 남자와 지나가던 행인들이 맞았다. 그 남자는 비명과 함께 비틀거리며 필사적으로 반대편 길로 도망갔지만 쫓아온 괴한은 마치 처형하듯 쓰러진 그에게 수 발을 쏴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