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오피니언 / 마초의 잡설

마초의 잡설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ASEAN-Republic of KOREA Commemorative Summit)

(82)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ASEAN-Republic of KOREA Commemorative Summit) Macho CHO machobat@gmail.com 우리가 흔히 동남아라고 부르는 아세안은 오랫동안 우리의 역사와 생활 속에 깊숙이 스며들어 있는 지리학적으로 가까운 이웃이자 무역 교역지역이다. 그렇지만, 오래전부터 전 세계의 이목이 쏠리고 있는 아세안을 우리는 과연 얼마나 알고 있을까. 1961년 인도네시아, 말라야(연방), 태국의 주축으로 창설된 동남아시아연합(ASA)이 시초. 1963년 말라야, 필리핀, 인도네시아가 MAPHILINDO 결성. 동남아시아 국가연합(Association of Southeast Asian ...

Read More »

(81) 물관리는 바운서(Bouncer)가 한다

(81) 물관리는 바운서(Bouncer)가 한다 Macho CHO machobat@gmail.com 세계 4대 문명 중의 하나인 메소포타미아 신화에 ‘문지기’가 언급됐고, 레위기 신전엔 문지기가 항상 정문을 지키고 있다고 구약 연대기 26편에 나와 있다. 19세기 초부터 미국 술집과 사창가 주인은 문지기를 고용해 불량자, 취객들로부터 직업여성 등을 보호했다. 당시 젊은 층에서 폭발적 인기를 누렸던 호레이쇼 앨저(Horatio Alger)의 소설 ‘The Young Outlaw’에도 ‘문지기’가 무전 취식한 남자를 내쫓는 장면이 ...

Read More »

(80) 닭장, 어디까지 가봤니?

(80) 닭장, 어디까지 가봤니? -디스코텍, 불의에 저항하는 청소년들의 비밀공간 -레지스탕스 등 저항세력이 모인 비밀 지하공간 -서양과 한국의 나이트 클럽 문화 Macho CHO machobat@gmail.com   (자료사진-구글 갈무리) 내가 나이트클럽을 처음 간 건 초등학생 때 부모님께서 지방에서 오신 친척 어르신들을 구경시켜드릴 때였다. 귀청을 때리는 음악과 요란한 조명 속에 난 무서워 엄마 손을 잡아끌었다. 고 3 겨울방학에 무전여행 간 부산 서면 백악관은 우리에게 ...

Read More »

(79) 믿쉽니까! 종교 백화점

(79) 믿쉽니까! 종교 백화점 – 하나의 종교만 아는 사람은 종교란 걸 모른다 Macho CHO machobat@gmail.com   ‘하느님이 죄를 용서하지 않으면, 천국엔 아무도 없다.’ 아프리카 베르베르족 속담이다. 인간은 선악을 구별하기 시작하며 ‘신(神)’이란 ‘전지 전능자’를 만들어 자신의 안전과 내세를 위해 앞세웠다. 그리고, 상위 군림자들은 그 신을 자신들의 이익과 세력 확장에 이용 해왔고, 온갖 악행을 저지르면서도 역시 자신들의 ‘신의 이름’으로 면죄부를 받았다. 인간이 ...

Read More »

(78) 한류(韓流), 유행이 아닌 새로운 문화

(78) 한류(韓流), 유행이 아닌 새로운 문화 S. Macho CHO machobat@gmail.com 나는 한류를 외국에서 처음 겪었다. 언론에 Korean Wave란, 또는 Hallyu 단어가 종종 나오기에 한국과 연관된 게 그냥 신기했었다. 당시, 국내외 전문가, 평론가와 학자들은 논문, 사설을 통해 한류는 일시적인 현상, 곧 사라질 것이다 라고 평가했다. 그러나, 그 예측과는 달리 20여 년이 지난 지금도 한류는 동남아 등에서 계속 상승하는 진행형으로 유럽, 북미, ...

Read More »

(77) 역사는 미화되는 소설이 아니다-7

(77) 역사는 미화되는 소설이 아니다-7 – 3․1운동, 3․1 혁명 100주년 S. Macho CHO machobat@gmail.com 국경일의 사전적 정의는 ‘국가적인 경사를 축하하기 위해 법으로 정하여 온 국민이 기념하는 날’이다. 대한민국 5개의 국경일 중 하나인 3․1절은 3․1운동이 우리 역사에 큰 의미가 있다는 것을 뜻한다. 3․1운동 결과로 임시정부가 수립되고 독립군은 국내, 해외를 막론하여 활동했다. 그러나, 우리는 민족주의 우파와 사회주의 좌파로 나뉘며, 그 파벌에 따라 운동의 방향이 ...

Read More »

(76) 나는 여객기 승무원이다!

(76) 나는 여객기 승무원이다! S. Macho CHO machobat@gmail.com “세계를 여행하며 다양한 문화와 인종을 느낄 수 있는 꿈의 직업!” 한국 내 한 승무원 전문학원의 홍보문구다. ‘승무원(乘務員)’은 비행기, 기차, 버스, 선박 등 대부분의 탈 것에 탑승해 업무에 종사하는 사람을 통칭한다. 성차별 문제로 플라이트 어텐던드(Flight Attendant), 캐빈 크루(Cabin Crew)라고 부르기 전, 20여 년 전까진 남성은 스튜어드(Steward), 여성은 스튜어디스(Stewardess)로 불렸다. 원래 최초의 날틀(나는 기계란 ...

Read More »

(75) 과거를 잊어버리는 자는 그것을 또다시 반복한다

(75) 과거를 잊어버리는 자는 그것을 또다시 반복한다 S. Macho CHO machobat@gmail.com   1960년 5월 23일, 이스라엘 첩보 기관 모사드 독일지부에 한 통의 비밀전문이 도착한다. “탈출한 영혼을 잡아 이스라엘로 데리고 간다고 톨스토이에게 즉시 전해라.” 탈출한 영혼은 아돌프 아이히만, 톨스토이는 독일 프리츠 바우어의 암호명이다. 비밀전문엔 이스라엘 법무부 장관의 서명도 있었다. 모사드의 작전은 추적 3년 만에 아이히만을 체포하는데 성공했고 소식은 바우어에게 바로 전달됐다. ...

Read More »

(74) 역사는 미화되는 소설이 아니다-6

(74) 역사는 미화되는 소설이 아니다-6 S. Macho CHO machobat@gmail.com 5.16정변으로 잉태한 국가재건최고회의의 군정이 7개월 후 새롭게 헌법을 개정해 국민투표로 통과시켰다. 대통령은 4년 중임제이며, 대선 4개월 후 국회의원 선거가 있고, 제2공화국과 달리 대통령 중심제로 국회의 기능을 약화했다. 1962년 사회 통제와 가뭄 등 안 좋은 경제 상황으로 박정희는 1.5% 차(470만 표)로 윤보선을 이겨 1963~’67년간 제5대 대통령이 될 수 있었다. 그런데, 박정희가 추진한 ...

Read More »

(73) 이슬람의 축제, 슬라맛 하리 라야(Selamat Hari Raya)

(73) 이슬람의 축제, 슬라맛 하리 라야(Selamat Hari Raya)   S. Macho CHO machobat@gmail.com   이슬람력은 1년이 354/355일이다. 이슬람력으로 9번째 축제의 달인 금식월 라마단(Ramadan)은 태양이 기울며 첫 번째 초승달이 뜰 때 시작된다. 해가 뜬 동안 금식하는 라마단은 29/30일간 진행되고, 대륙마다 시차가 있으나 이때만큼은 대부분 성지 메카(Mecca)가 있는 사우디아라비아의 표준시간에 따른다. 라마단 기간 무슬림은 원칙적으로 낮엔 먹고 마시는 건 물론 흡연과 부부관계도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