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Headline / BBC, 세월호 재판 긴급 속보 기사

BBC, 세월호 재판 긴급 속보 기사

BBC, 세월호 재판 긴급 속보 기사
-선장 사형에 처해질 수도
-단순 재판 중계 아닌, 세월호를 둘러싼 진실 보도 접근 시작

 

영국의 공영방송인 BBC가 세월호 재판 과정을 속보로 전하고 있다. 스티븐 에반슨 기자는 세월호 재판 현장 보도에서 이준석 세월호 선장이 사형에 처해질 수 있다고 보도했다.

이준석(69) 선장은 재판 과정에서 “매우 혼란스러운 상태였다”며 자신을 변호했다고 공판 현장을 보도했다.

어린 수학여행단이 대부분 희생자 명단에 오른 세월호 사건 당시 이준석 선장은 승객들의 안전을 도외시한채 가장 먼저 배에서 도피한 사실에 대해 과실치사 혐의로 사형에 언도될 수 있다고 스티븐 기자는 광주발로 전했다.

이미 한국 검찰 측에서 세월호 사건이 외부 충격이나 모종의 음모에 의해 발생한 사건이 아닌, 화물과적과 여객선 불법 개조 및 미숙한 조타술이 참사 원인이라고 지난 6일 발표한 탓인지 이날 공판 현장에서 또한 검사측 수사관들은 외부 충격이나 모종의 음모가 아닌, 세월호 자체 문제로 이준석 선장을 비롯한 11명의 선원들을 몰고가는 모양새가 되고 있다.

기사는 세월호 소유주였던 유병언의 행방불명과 사체로 발견된 것까지 전해주고 있으며 이는 BBC가 단순히 재판 과정을 중계하기 위한 기사라기 보다는 세월호 재판 진행 과정을 면밀히 관찰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

다음은 뉴스프로가 번역한 BBC 기사 전문이다.

번역 감수: Debbie Kim

기사 바로가기 ☞ http://bbc.in/1sgJVFp

 

South Korea ferry trial: Sewol Capt Lee was ‘confused’

한국 여객선 재판 : 세월호 이 선장 ‘혼란’스러웠다

BBC_Capt_Lee_Trial_1

BBC_Capt_Lee_Trial_01

The captain of the Sewol could face the death penalty, reports Stephen Evans

세월호 선장이 사형에 처해질 수도 있다고 스티븐 에반스가 보도한다

The captain of the South Korean ferry that sank in April has said he was in a very “confused” state during the incident, as he started giving evidence in his trial.

4월 침몰된 한국 여객선 선장이 그의 공판에서 증언을 시작하면서 사고 시 그가 매우 “혼란스러운” 상태였다고 말했다.

More than three hundred people died, most of them schoolchildren, when the Sewol passenger ferry capsized.

대부분이 어린 학생이었던 300명이 넘는 사람들이 세월호가 침몰되었을 때 사망하였다.

Lee Joon-seok, 69, is charged with negligent homicide – a crime punishable by death in South Korea.

69세 이준석은 한국에서 사형으로 처벌 될 수 있는 과실치사 혐의로 기소되었다.

The trial, being held in the city of Gwangju, began in June.

광주 시에서 열리고 있는 재판은 6월에 시작되었다.

The BBC’s Stephen Evans in Gwangju said Capt Lee repeatedly told the court that he was confused and not in his normal state of mind when the ship began to sink on 16 April.

이 선장이 4월16일 배가 침몰하기 시작했을 때 그는 당황했고 정상적인 정신상태가 아니었다고 법정에 반복적으로 말했다고 BBC의 스티븐 에반스가 광주에서 전했다.

BBC_Capt_Lee_Trial_2

Sewol ferry captain Lee Joon-Seok is escorted upon his arrival at the Gwangju District Court in the south-western South Korean city of Gwangju

세월호 선장 이준석이 한국의 남서쪽 도시 광주지방법원에 도착하자 인도되다

Along with the captain, eleven other members of the crew are also facing trial on lesser charges

선장과 함께 11명의 다른 선원들도 보다 낮은 혐의로 재판에 직면하고 있다.

Capt Lee said he had ordered the ship to be abandoned but that the order was not followed. The prosecutors say this contradicts what he had previously told the police.

이 선장은 배를 포기하라는 명령을 내렸으나 그 명령이 이행되지는 않았다고 말했다. 이는 그가 앞서 경찰에 말했던 것과 모순된다고 검사는 말한다.

Investigators have said a combination of cargo overloading, illegal modification of the vessel and inexperienced helmsmanship was behind the disaster.

화물 과적과 여객선의 불법 개조 그리고 미숙한 조타술 등의 복합이 이 참사의 원인이었다고 수사관들은 말했다.

A less-experienced crew member was steering the ship when it made a sharp turn causing it to list sharply to one side.

급변침으로 배가 한 쪽으로 급격히 기울게 되었을 때에, 미숙한 선원이 여객선을 조종하고 있었다.

The parents of some of the teenagers who died during the incident have been attending the trial.

이 사고로 목숨을 잃은 일부 십대들의 부모들이 이 공판에 참석해 왔다.

Our correspondent said throughout the trial, relatives of the deceased teenagers have intervened, often with wails of anguish mixed with anger.

십대 희생자들의 친척들이 공판내내, 종종 분노 섞인 비통한 울부짖음과 함께, 참견했다고 특파원은 전했다.

Eleven other members of the crew are also facing trial on lesser charges.

11명의 다른 선원들은 좀더 가벼운 혐의로 또한 재판에 직면하고 있다.

BBC_Capt_Lee_Trial_3

Graphic showing location of sunken ferry and timeline of events

침몰한 여객선의 위치와 사고 시각표를 나타내는 도표

A separate trial is under way for officials of the company that operated the ferry Chonghaejin Marine Co.

이 여객선을 운영했던 청해진해운 관계자들에 대한 별도의 재판이 진행 중이다.

The billionaire businessman Yoo Byung-eun, the owner of the company, went missing shortly after the disaster and was later found dead.

이 회사의 소유주인 억만장자 사업가 유병언은 이 참사 직후 행방불명되었다가 후에 사체로 발견되었다.

The incident sparked widespread grief and anger in South Korea.

이 사고는 한국에 광범위한 비통함과 분노를 유발하였다.

[번역 저작권자: 뉴스프로, 번역기사 전문 혹은 일부를 인용하실 때에는 반드시 출처를 밝혀주십시오.]
Facebook Comments
박근혜 구속, 이제 우병우, 안봉근, 이재만, 정윤회, 이영선, 윤전추, 정동춘, 그리고 정유라를 구속하라!

About 편집부

One comment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