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Headline / 르몽드, 역사상 첫 파면 당한 대통령 박근혜

르몽드, 역사상 첫 파면 당한 대통령 박근혜

르몽드, 역사상 첫 파면 당한 대통령 박근혜
-헌재 « 민주주의와 법치의 정신을 심각하게 훼손 »
-최순실의 국정개입과 대기업 자금 강탈 공모 유죄
-사드 배치 문제로 주변국과 긴장 속에 치러질 대선

프랑스 유력 일간지 <르몽드>는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안에 대한 헌법재판소의 인용 결정을 발 빠르게 보도했다.

필립 메스메르 도쿄 특파원은 헌재 판결이 있던 10일 자 인터넷판에 ‘박근혜 대통령이 파면되고 새 선거를 준비하는 한국’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실었다.

신문은 이날 오전 경찰이 2만1000명이나 출동한 가운데 탄핵 지지자와 반대자들이 경찰벽을 사이에 두고 각자의 진지를 구축했던 헌법재판소 앞 분위기를 전했다.

신문은 헌재의 탄핵 심판 과정을 소개하고 « 민주주의와 법치 정신을 심각하게 훼손 »한 « 박근혜 대통령은 파면됐다 »는 이정미 소장 대행의 발표 내용을 적었다.

신문은 ‘시민 박근혜’ 앞에 남은 것은 검찰 수사이며, 탄핵 결정문에서 그 대강을 알 수 있다고 봤다. 40년 지기 최순실의 국정 개입과 최 씨의 재벌 자금 강탈에 박근혜가 공모한 점 등이 탄핵 결정에 중요한 기준이 됐다.

신문은 또 박근혜의 탄핵은 ‘최순실 게이트’가 폭로되면서 시작됐고, 여기서 드러난 정경 유착의 실태는 최순실의 변덕 또는 뜻대로 이뤄졌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촛불집회 참가자들이 수백만을 넘어선 것이 사태를 급진전시켰다고 분석했다. 그 후 대통령 사과와 특검 임명 등이 이어졌고, 특검에서는 대통령 측근 등 30여 명을 기소했다.

신문은 차기 대통령 선거가 60일 이후 열리게 됐다며, 민주당 문재인 후보가 32% 지지율을 얻고 있는 반면 보수층에서는 잠재 후보였던 반기문이 친동생 스캔들로 사라진 지금 후보 찾기 조차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전했다.

다음은 뉴스프로가 번역한 르몽드 기사의 전문이다.

번역 및 감수 : Sang-Phil Jeong

기사 바로가기 ☞ http://bit.ly/2nltPLo

 

La présidente Park Geun-hye destituée, la Corée du Sud se prépare à une nouvelle élection

박근혜 대통령이 파면되고 새 선거를 준비하는 한국

La Cour constitutionnelle du pays a entériné, vendredi, la décision prise en décembre par le Parlement de limoger la présidente, impliquée dans un scandale de corruption.

헌법재판소는 부패 스캔들에 연루된 대통령에 대해 지난해 12월 국회가 제출한 탄핵 소추안을 지난 금요일 인용했다.

Par Philippe Mesmer (Tokyo, correspondance)

필립 메스메르 (도쿄, 특파원)

Les grandes manœuvres ont commencé pour préparer la succession de la présidente sud-coréenne Park Geun-hye, dont la destitution a été officialisée vendredi 10 mars par la Cour constitutionnelle. La haute juridiction a ainsi confirmé la décision, prise le 9 décembre 2016, par l’Assemblée nationale. Mme Park était restée présidente, mais privée de tous ses pouvoirs, assumés par le premier ministre, Hwang Kyo-ahn.

헌법재판소가 지난 3월 10일 금요일 박근혜 한국 대통령의 탄핵을 공식화하면서 후임자를 뽑는 대규모 작전이 시작됐다. 2016년 12월 9일 국회에 의해 내려진 결정을 상급 사법기관이 재차 확인한 것이다. 그동안 박 전 대통령은 대통령직은 유지하되 모든 권한을 잃었으며, 그의 역할은 총리인 황교안이 맡았다.

Annoncée en direct à la télévision alors que les pro et les anti-Park étaient massés à proximité de la Cour, transformée en camp retranché par la police, qui avait déployé 21 000 hommes pour l’occasion, la décision de vendredi aura donc mis fin à un suspense de quatre-vingt-onze jours.

재판이 생중계로 전파를 타는 가운데 헌법재판소 인근에는 박근혜를 옹호하는 이들과 반대하는 이들이 대규모로 모였다. 이들은 경찰 병력 2만1000명에 의해 둘로 나뉘어 각자의 진지가 돼버렸다. 이날 금요일의 결정으로 91일간의 긴박했던 상황이 막을 내리게 될 것이었다.

Pour se forger une conviction sur les treize chefs d’accusation mentionnés dans la motion de destitution, les juges ont auditionné vingt-cinq témoins,ont organisé trois audiences préliminaires et dix-sept audiences contradictoires. Les agissements de Mme Park « ont porté gravement atteinte à l’esprit (…) de la démocratie et de l’Etat de droit », a déclaré la présidente de la Cour, Lee Jung-mi, et « la présidente Park Geun-hye (…) a été congédiée ».

탄핵 소추의 사유가 된 13개의 주요 혐의에 대한 증거를 확인하기 위해 재판관들은 증인 25명의 의견을 청취했고, 3번의 준비 기일과 17번의 심문 기일을 가졌다. 이정미 헌법재판소장은 박 대통령의 소행이 « 민주주의와 법치 정신을 심각하게 훼손했다 »며 « 박근혜 대통령은 파면됐다 »고 선언했다.

C’est la première fois dans l’histoire de la jeune démocratie sud-coréenne qu’un président quitte ainsi le pouvoir. En 2004, le progressiste Roh Moo-hyun, accusé d’infractions à la législation sur les élections, avait été la cible d’une motion de destitution, par la suite rejetée par la Cour constitutionnelle.

짧은 한국의 민주주의 역사에서 대통령이 권력에서 물러나기는 처음이다. 2004년에 진보주의자 노무현 대통령이 선거법 위반 혐의로 탄핵 소추의 대상이 된 적이 있지만 헌법재판소에 의해 기각됐었다.

Des militants opposés au gouvernement marchent en direction du palais présidentiel de Séoul, avec une effigie de Park Geun-hye derrière les barreaux, le 10 mars. JUNG YEON-JE / AFP

반정부 집회 참가자들이 지난 3월 10일 창살에 갇힌 박근혜 초상을 들고 서울의 대통령궁 방향으로 걷고 있다.

Caprices

변덕

Pour Park Geun-hye, la destitution est à effet immédiat, et il est désormais temps de quitter la Maison Bleue, la présidence, d’où elle n’était sortie qu’une fois depuis le 9 décembre, pour se rendre sur la tombe de ses parents. Elle ne résidera plus dans ce bâtiment où elle avait fait son entrée pour la première fois à 9 ans, dans les pas de son père, le président autoritaire Park Chung-hee (1961-1979). Elle avait quitté la Maison Bleue après l’assassinat de celui-ci, avant d’y revenir après sa victoire à la présidentielle de 2012.

박근혜에게 탄핵은 즉각적 효력을 지닌다. 그래서 지난해 12월 9일 이후 부모의 묘지에 다녀오기 위해 딱 한 번 떠났었던 그곳 청와대를, 이젠 떠날 시간이다. 그는 9살 때 독재자인 아버지 박정희(1961-1979)를 따라 처음으로 들어와 살았던 이 건물에서 더 이상 살지 못하게 됐다. 그는 박정희가 살해된 이후 청와대를 떠났다가 2012년 선거에서 승리한 뒤 다시 들어와 살았다.

Redevenue simple citoyenne, Mme Park devrait faire l’objet de poursuites pour corruption, dont le détail apparaît dans l’argumentaire présenté par la présidente de la Cour pour justifier la destitution. L’ex-chef d’Etat se voit reprocher d’avoir « trahi » la population en enfreignant la Constitution, ont estimé les juges, qui lui reprochent d’avoir « oublié son devoir de protéger la nation ».

시민으로 돌아온 박근혜는 비리 수사의 대상이 돼야 한다. 세부 사항은 탄핵을 인용하기 위해 발표한 헌법재판소장의 결정문 속에 나와 있다. 재판관들은 전 행정수반이 헌법을 위배하면서 국민을 « 배반 »한 점과 « 국가를 보호할 의무를 저버린 » 점을 질타했다.

Plus concrètement, Mme Park est reconnue coupable d’avoir laissé Choi Soon-sil, son amie et confidente depuis les années 1970, se mêler des affaires de l’Etat et d’avoir comploté avec elle pour extorquer des fonds aux chaebols, les conglomérats locaux. Les juges n’ont en revanche pas retenu l’accusation de négligence de ses obligations au moment du naufrage du ferry Sewol, en 2014, qui avait fait plus de trois cents morts.

좀 더 구체적으로 박근혜는 1970년대부터 곁에 있었던 친구이자 비선인 최순실이 국정에 끼어들었던 점과 최 씨가 대기업 집단인 재벌의 자금을 강탈하기 위해 공모한 점은 유죄로 인정됐다. 다만 재판관들은 2014년 300명이 넘게 사망하던 세월호의 침몰 순간 대통령의 의무를 다하지 않았다는 의혹에 대해서는 인정하지 않았다.

Le scandale à l’origine de la destitution de Mme Park, connu sous le nom de « Choigate », a éclaté le 24 octobre 2016. Ce jour-là, la chaîne de télévision JTBC annonce avoir trouvé une tablette appartenant à Choi Soon-sil et contenant des fichiers de la présidence. Depuis, c’est le grand déballage. Les révélations s’enchaînent quotidiennement, mettant au jour les collusions entre le pouvoir politique et les chaebols, le tout selon les volontés, pour ne pas dire les caprices, de Choi Soon-sil.

박근혜 탄핵의 시작을 알린 것은 2016년 10월 24일 터진 소위 ‘최순실 게이트’였다. 이날 JTBC 방송은 청와대 문건이 들어있는 최순실 소유 태블릿 PC를 입수했다고 보도했다. 여기서부터는 난장판이었다. 매일매일 폭로가 이어졌다. 정치권력과 재벌의 결탁이 만천하에 드러났다. 이 모든 것은 변덕이라 해도 좋을 최순실의 의지에 의한 것이었다.

Renoncement

포기

Les Sud-Coréens, choqués, se mobilisent en masse pour obtenir la démission de la présidente. Des rassemblements s’enchaînent chaque samedi soir à Gwanghwamun, la porte principale du palais de Gyeongbokgung, haut lieu de l’histoire nationale. Le monde de la culture, dont beaucoup de membres s’étaient retrouvés sur une liste noire établie par l’administration Park, est très impliqué dans ce mouvement.

충격에 빠진 한국인들은 대통령의 하야를 이끌어내기 위해 대규모로 움직였다. 매주 토요일 저녁 역사적 장소인 경복궁의 주출입문 광화문에서 집회가 열렸다. 박근혜 행정부가 작성한 블랙리스트에 이름이 올랐던 문화계 인사들 역시 집회에 열정적으로 참가했다.

Le million de participants est atteint au plus fort de la crise, qui pousse la présidente à formuler – maladroitement – des excuses, et l’Assemblée nationale à créer un poste de procureur spécial – confié à l’avocat Park Yoon-soo –, chargé d’enquêter sur l’affaire. Une première salve de révélations a servi à rédiger la motion de destitution.

집회 참가자들이 백만에 이르렀던 것이 사태의 하이라이트였다. 바로 그들이 대통령으로부터 – 어설프게나마 – 사과를 하게 했고, 국회는 특별검사 – 박영수 변호사가 맡게 된 – 를 임명해 이 사건에 대한 수사를 맡기게 했다. 일련의 폭로들이 탄핵 소추안 작성을 쓸 수 있도록 도왔다.

Closes le 28 février, les investigations du procureur Park ont permis l’inculpation d’une trentaine de personnes, dont plusieurs proches de la présidente, et Lee Jae-yong, le vice-président et dirigeant de fait du chaebol Samsung. M. Lee aurait promis ou versé des fonds aux fondations de Mme Choi, afin d’obtenir le soutien du gouvernement pour la fusion controversée, en 2015, de Samsung C&T et Cheil Industries. Son procès a commencé le 9 mars.

지난 2월 28일 끝난 특별검사의 수사는 대통령 측근들과 삼성 그룹 부회장이자 사실상 삼성의 총수인 이재용 등 30여 명의 범죄 혐의를 끌어냈다. 이재용은 2015년 삼성물산과 제일모직의 합병 과정에서 정부의 도움을 끌어내기 위해 최순실의 재단에 자금을 넣거나 넣기로 약속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재판은 3월 9일 시작됐다.

La décision de la Cour ouvre la voie à l’organisation d’une élection présidentielle dans les deux mois pour désigner un successeur à la dirigeante destituée. Choo Mi-ae, la présidente du Parti démocrate (opposition), a demandé au premier ministre, Hwang Kyo-ahn, de démissionner ou, au moins, de « mettre un terme aux politiques économiques et diplomatiques désastreuses de l’administration sortante ». Auparavant, le Parti de la liberté en Corée (LKP), la formation conservatrice héritière du Saenuri de Mme Park, avait présenté ses excuses. « Nous avons échoué à honorer nos engagements en tant que parti au pouvoir, a déclaré le président par intérim du LKP, In Myung-jin, et à protéger la dignité et la fierté de la Corée du Sud. »

헌재 판결로 탄핵당한 대통령의 뒤를 이을 차기 대통령 선거가 두 달 후에 열리게 됐다. 야당인 민주당 추미애 대표는 황교안 총리에게 자리에서 물러날 것을 요구했다. 아니면 최소한 « 떠나는 행정부로서 끔찍한 경제 및 외교정책을 그만둘 것 »을 요구했다. 앞서 박근혜가 속했던 보수정당 새누리당의 후신 자유한국당은 사과했다. 자유한국당 인명진 비대위원장은 « 집권여당으로서 책무를 다하지 못했고, 대한민국의 국격과 자존심을 지키지 못했다 »고 말했다.

Alors que les opposants à Park Geun-hye – favorables à 80 % à sa destitution – devaient se rassembler, vendredi soir, à Gwanghwamun, pour célébrer ce que le Parti populaire, formation d’opposition, a qualifié de « victoire du peuple », les états-majors politiques pensent déjà au scrutin présidentiel, qui devrait être organisé le 9 mai et se déroulera dans un contexte de tensions avec la Corée du Nord et la Chine, après la décision de Séoul et de Washington de déployer sur la péninsule un système antimissile. D’après le dernier sondage Gallup du 10 mars, Moon Jae-in, du Parti démocrate, candidat malheureux face à Park Geun-hye en 2012, part favori avec 32 % des intentions de vote.

박근혜 반대세력 – 탄핵에 찬성한 국민은 80%였다 – 은 금요일 저녁 광화문에 다시 모여 야당인 국민의당이 규정한 그 « 국민의 승리 »를 자축했다. 정치 지도자들은 이미 오후 5월 9일 열리게 될 대선에 집중하고 있다. 이번 선거는 한국과 미국 정부가 미사일방어 시스템을 한반도에 배치하기로 결정함에 따라 북한 및 중국과의 긴장 속에서 치러지게 됐다. 3월 10일 발표된 갤럽의 최근 여론조사에서는 2012년 박근혜에 패한 민주당의 문재인이 32%의 지지를 받았다.

Profondément discrédité, le camp conservateur pourrait avoir du mal à se trouver un candidat à même de l’emporter. Ses espoirs de victoire ont fortement pâti du renoncement de l’ancien secrétaire général de l’ONU Ban Ki-moon, début février, en raison, notamment, de révélations sur une affaire impliquant son frère.

체면이 땅에 떨어진 보수층에서는 후보 찾는 것 자체가 힘들 수도 있다. 친동생이 연루된 사건이 폭로된 뒤 지난 2월 초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마저 대선 출마를 포기하자 승리의 희망마저 사라졌다.

[번역 저작권자: 뉴스프로, 번역 기사 전문 혹은 부분을 인용하실 때에는 반드시 출처를 밝혀 주십시오.]

Facebook Comments
박근혜 구속, 이제 우병우, 안봉근, 이재만, 정윤회, 이영선, 윤전추, 정동춘, 그리고 정유라를 구속하라!

About 편집부

One comment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