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Headline / “절대 너의 잘못이 아니야”

“절대 너의 잘못이 아니야”

“절대 너의 잘못이 아니야”

편집부

NP Photo/ Wycliff Luke

지하철 2호선 구의역이 메모지로 뒤덮였다. 지난 달 28일 스크린도어 정비작업 중 들어오는 열차에 치여 사망한 젊은 노동자의 희생을 추모하는 메모들이다.

photo_2016-06-05_08-19-37

photo_2016-06-05_08-19-44

메모는 희생자를 추모하는 동시에 사건 책임을 희생자에게 전가시킨 서울 메트로를 성토하는 메시지로 가득했다. 또 제때 밥도 챙겨먹지 못했을 희생자를 위해 먹을거리를 놓고 가는 시민들도 있었다.

photo_2016-06-05_08-19-52

희생자는 고등학교를 막 마치고 사회에 나온 청년이었다. 그를 살인적인 노동에 시달리게 한 건 어른들이다. 어른들이 19세 젊은 노동자의 죽음에 고개 숙여야 하건만, 어른들은 책임전가하기에 급급하다.

photo_2016-06-05_08-19-59

photo_2016-06-05_08-20-10

photo_2016-06-05_08-20-17

자신의 꿈을 채 펼치지도 못하고 떠난 희생자의 넋을 위로하고자 한다. 그리고 이 청년에게 이 말을 꼭 전해주고 싶다.

photo_2016-06-05_08-20-30

“절대 너의 잘못이 아니야”

© NewsPro

 

Facebook Comments
박근혜 구속, 이제 우병우, 안봉근, 이재만, 정윤회, 이영선, 윤전추, 정동춘, 그리고 정유라를 구속하라!

About 편집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