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Headline / NPR,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박근혜 정권 비난하는 ‘유령시위’ 보도

NPR,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박근혜 정권 비난하는 ‘유령시위’ 보도

NPR,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박근혜 정권 비난하는 ‘유령시위’ 보도
– 한국에서 박근혜 정부의 시위 금지 시도와 국가보안법 사용에 대한 우려 제기되고 있어
– 서울경찰청의 앰네스티 측 집회신청 거부에 따른 대안적 유령시위
– 공권력에 의한 집회의 자유 침해는 국제적 우려 자아내

NPR은 24일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가 갈수록 표현의 자유를 억압하는 박근혜 정부를 비난하기 위해 서울에서 홀로그램을 이용한 ‘유령시위’를 벌인 소식을 보도했다.

기사는 이번 유령시위가 스페인에 이어 두 번째로 서울 중심부에 자리한 광화문 광장에서 있었으며 투명 스크린에 투영된 홀로그램 형상들이 민주주의와 집회자유 보장을 외치며 행진했다고 전했다.

또한 이번 유령시위는 서울경찰청이 앰네스티가 신청한 실제 시위 개최를 허락하지 않음에 따라 대안으로 마련된 것으로 120명의 자원자의 영상을 담아 거행됐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서울경찰청은 홀로그램 시위에 대해서조차 시위가 아닌 문화제여야 한다고 경고했으며 홀로그램에 맞춰 구호를 외쳐서도 집단적 의지를 표현해서도 안 된다고 못 박았다고 전했다.

기사는 한국 정부의 시위 금지 시도와 국가보안법 사용 그리고 집회의 자유에 대한 억압은 국제적 우려를 자아냈으며 경찰의 과잉 진압에 대한 예로 세월호 참사에 대한 정부의 대응을 비난하는 시위와 수백 명의 시위자가 체포된 민중총궐기 대회를 들었다.

그뿐만 아니라 한국 경찰에 의해 사용된 물대포의 수가 2014년과 2015년 사이에 6배나 많아졌으며 최루 가스에 사용된 화학 자극제는 3배에 달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표현과 집회의 자유는 박근혜가 집권한 이후 악화하였다” “유령 대신에 진짜 사람들의 집회 시위의 자유가 보장되어야 한다. 집회는 인권이다”라는 앰네스티의 말을 전했다.

다음은 뉴스프로가 번역한 NPR 기사 전문이다.

번역감수 : Elizabeth
기사 바로가기 ☞ http://n.pr/20W5NDf

‘Ghost Protest’ In Seoul Uses Holograms, Not People

서울에서 ‘유령시위’, 사람 아닌 홀로그램 이용

Updated February 24, 20165:18 PM ETPublished February 24, 20162:34 PM ET

www_npr_org_20160227_093343(1)

www_npr_org_20160227_093434(2)

Holograms of human figures are displayed during a “ghost protest” against South Korea’s president in front of the Gyeongbok Palace in Seoul on Wednesday. Amnesty International in Korea said it decided to use the holograms after protesters were denied permission to march. See the video below.
수요일 서울 경복궁 앞에서 박근혜 대통령에 반대하는 “유령시위”에서 사람 형상의 홀로그램이 상영되고 있다.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는 시위자들의 행진시위가 거부된 후 홀로그램을 사용하기로 결정했다. 아래 영상 참조

On the eve of South Korean President Park Geun-hye’s third anniversary in office, protesters gathered in Seoul on Wednesday to condemn the administration’s increasing crackdown on free speech. These protesters were unlike any others Seoul has seen. They were holograms.

박근혜 대통령의 집권 3주년 전날, 시위자들이 표현의 자유를 점점 억압하는 박근혜 정부를 비난하기 위해 수요일 서울에 모였다. 이들 시위자들은 서울에서 보았던 여느 시위자들 같지 않았다. 그들은 홀로그램이었다.

The life-size hologram “ghosts” marched across a transparent screen facing an old palace gate at Gwanghwamun Square, a historic center in Seoul.

실사 크기의 홀로그램 “유령들”이 서울 중심부에 있는 역사적인 장소, 광화문 광장의 고궁 정문 앞에 설치된 투명 스크린에서 행진했다.

“Promise us democracy! Promise us freedom of assembly!” the holographic figures chanted for 30 minutes, as a real crowd of more than 100 — mostly journalists and organizers — watched.

대부분 언론인들과 이 집회를 조직한 당사자인 100여 명의 실제 군중이 지켜보는 가운데, 홀로그램 형상들은 “민주주의 보장하라! 집회자유 보장하라!”고 30분 동안 구호를 외쳤다.

The “ghost protest,” organized by Amnesty International in Korea, followed the world’s first-ever hologram demonstrations in Spain. Last April, thousands of virtual demonstrators marched in Madrid to protest the controversial Citizen Safety Law, which set extreme fines for demonstrators convening outside government buildings.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가 조직한 “유령시위”는 스페인에서의 세계 첫 홀로그램 시위에 이어 두 번째였다. 작년 4월, 수천의 가상 시위대들이 논란이 많은 시민안전법에 항의하기 위해 마드리드를 행진했다. 시민안전법은 시위자들이 정부 건물 밖에 모여든 시위자들에게 거액의 벌금을 물릴 수 있도록 하는 법안이다.

Video Of The Ghost Protest In Seoul

www_npr_org_20160227_095718(3)

Credit: Haeryun Kang/NPR

In South Korea, concerns have been raised over the government’s attempts to ban protests and its use of a Cold War-era national security law to make certain kinds of speech illegal.

한국에서 정부의 시위 금지 시도 및 일부 발언을 불법으로 규정하는 냉전 시대의 국가보안법 사용에 대한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Freedom of speech and assembly has deteriorated since Park Geun-hye took office,” says Ahn Se-young, a campaign manager at Amnesty Korea. “Why can we hold a demonstration here only as ghosts? That’s what we want to ask.”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안세영 간사는 “표현과 집회의 자유는 박근혜가 집권한 이후 악화되었다”며 “우리는 왜 여기서 유령으로만 시위를 할 수 있는가? 그것을 묻고 싶다”고 말한다.

Amnesty Korea’s initial request to hold a rally — a live, human one — was rejected by the Seoul Metropolitan Police earlier this month, on the grounds that the rally would disrupt traffic. The refusal prompted Amnesty to organize the virtual gathering, filming 120 volunteers on a blue screen and encouraging citizens to upload their voices to the Amnesty website.

앰네스티는 애초 실제 사람이 하는 시위 개최를 요청했으나 이달 초 시위가 교통을 방해할 수 있다는 이유로 서울경찰청에 의해 거부되었다. 그 거부로 앰네스티는 가상집회를 조직하기로 하고, 블루 스크린에 120명의 자원자들의 영상을 담고 시민들에게 앰네스티 웹사이트에 그들의 목소리를 올려달라고 제안했다.

The Seoul Metropolitan Police warned organizers that the holographic rally was to be strictly a cultural festival — not a demonstration. “We will restrain anyone who chants along to the hologram or expresses a collective will. That in and of itself is a demonstration,” said Chief Lee Sang-won at a news conference.
서울경찰청은 조직위에 홀로그램 시위는 엄격하게 시위가 아닌 문화제여야 한다고 경고했다. “홀로그램에 맞춰 구호를 외치거나 집단적 의지를 표현하는 사람은 누구를 막론하고 제지할 것이다. 그 자체가 시위”라고 이상원 청장은 기자회견에서 말했다.

Police suppression of free assembly in South Korea has drawn international concern in the past year. Last April, tens of thousands of police blocked demonstrators criticizing the government’s response after the Sewol ferry disaster, which killed 304 people, mostly high school students from the same school.

지난 해 한국에서 집회의 자유에 대한 경찰의 억압은 국제적 우려를 자아냈다. 작년 4월, 수만 명의 경찰이 대부분이 같은 고등학교 학생들인 304명이 사망한 세월호 참사 이후 정부의 대응을 비난하는 시위를 제지했다.

In November, police suppressed a mass rally opposing the Park administration on various issues and arrested hundreds of demonstrators. According to Amnesty International, the number of water cannons used by the South Korean police multiplied sixfold between 2014 and 2015; chemical irritants used in liquid gas multiplied threefold.

11월에 경찰은 여러 문제들로 박근혜 정부에 반대하는 대규모 집회를 억압하고 수백 명의 시위자들을 체포했다. 국제앰네스티에 따르면 한국 경찰에 의해 사용된 물대포의 수는 2014년과 2015년 사이에 6배 많았다. 그리고 액체 가스에 사용된 화학물 자극제는 3배였다.

“Today’s ghost protest must be the last,” Amnesty said in a statement at the hologram rally. “Instead of a ghost protest lacking rights, we demand that real people be able to enjoy freedom of assembly. Assembly is a human right.”

앰네스티는 홀로그램 시위에서 성명을 통해 “오늘의 유령시위가 마지막이어야 한다”며 “이제는 유령 대신에 진짜 사람들의 집회 시위의 자유가 보장되어야 한다. 집회는 인권이다”고 주장했다.

[번역 저작권자: 뉴스프로, 번역 기사 전문 혹은 일부를 인용하실 때에는 반드시 출처를 밝혀주십시오.]

Facebook Comments
박근혜 구속, 이제 우병우, 안봉근, 이재만, 정윤회, 이영선, 윤전추, 정동춘, 그리고 정유라를 구속하라!

About 편집부

One comment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