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오피니언 / 필진칼럼 (page 8)

필진칼럼

박근혜 명예박사 학위, 수상한 거래

박근혜 명예박사 학위, 수상한 거래 -삼성, 드레스덴 유기발광 다이오드 회사 Novaled 인수 -드레스덴大 Novaled 산학협력 관계 -자유대학 명예박사 요청했다 거절 당했다는 설도 파다 이하로 기자 박근혜가 소위 드레스덴 선언이라는 것을 통해 통일 구상을 밝히고 또 명예박사를 수여 받은 드레스덴大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국내 언론에는 박근혜의 독일 방문 , 드레스덴선언, 그리고 명예박사를 받은 사실에 대해 거의 도배에 가까운 보도가 이루어지고 ...

Read More »

아베 고노 담화 계승, 미국의 동북아 방어 구상 완료 의미

아베 고노 담화 계승, 미국의 동북아 방어 구상 완료 의미 -미일 동맹 하부구조로 한미 동맹 편입의 위험성 간과해 -새로운 냉전구조의 개편, 일본군 한반도 진주 길 열려 이하로 기자 미국의 ‘아시아로의 귀환’ 정책의 큰 축인 동북아 구상, 즉 한미일 3국의 동북아 방위구상이 구체적인 실천 단계로 들어갔다. 그동안 과거사에 대한 극우 발언으로 한국을 비롯한 중국 등과 갈등을 빚어온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종군위안부 ...

Read More »

祝詩

  더하기 -뉴스프로 창간을 축하하며 이하로 언 땅에 움 틔우기 어둠에 불 밝히기 장벽을 거둬내고 길 위에 길 내기 사람에게 손 내밀기 숨에 숨 더하기 사랑에 사랑을 더해 살만한 세상 만들기 주저앉기 없기 어깨동무 하기 소통에 소통을 더해 말이 강같이 흐르게 하기 정의에 온기 더하기 상식에 온정 더하기 사람에 사랑을 더해 사람 살만한 세상 만들기

Read More »

진보와 보수의 대결이 아니라 상식과 몰상식의 전선이다

진보와 보수의 대결이 아니라 상식과 몰상식의 전선이다 -명박근혜가 만들어놓은 진영논리, 상식의 논리로 깨야 -다양한 스펙트럼의 반 박근혜 전선, 상식적 진영으로 묶어 세워야 정상추 네트워크 이하로 기자 지난 대선에서 그리 보수적이거나 새누리당이 아닌 사람들하고 이야기를 하다가 느낀 것 중의 하나가 모든 것이 진영논리로 설명되어진다는 것이었다. 박근혜 지지면 보수, 박근혜를 지지하지 않으면 진보였다. 역사청산을 이야기 하면 진보고, 민주주의를 이야기해도 진보였다. 이명박의 실정과 부정을 이야기해도, ...

Read More »

계속되는 미국의 일본 강공, 어찌 볼 것인가?

계속되는 미국의 일본 강공, 어찌 볼 것인가? -오바마 신사참배 재발 방지, 위안부 결의안 이행 서명, -정당성 없는 박근혜 정권, 외교력 부재로 미일에 종속될 수도 정상추 네트워크 이하로 기자 오바마 대통령이 종군위안부에 대한 사과와 보상을 촉구하는 미 하원 결의안의 이행을 촉구하는 내용이 포함된 예산안 행정명령에 서명한데 이어 아베 일본 수상의 야스쿠니 신사 참배에 실망을 내비치며 불쾌한 심정을 감추지 않았다. 아베는 지난 ...

Read More »

들불이 되자 한다.

들불이 되자 한다. 이하로 이 겨울 다 빼앗겨 황량한 들녁 마른 풀들이 삭풍에 서로 몸울 비비대며 불을 내자고 너와 내가 언 몸을 비벼 불을 내자 한다. 이 겨울 다 빼앗겨 버린 숲 앙상한 나무들이 동토에 서로 상처를 핥아가며 불을 내자고 더 빼앗길 것 없는 너와 내가 몸을 부벼 불을 내자 한다. 불을 내어 싹 불살라 버리자 한다. 나목에 붙어 진을 ...

Read More »

우리가 그를 죽였다

우리가 그를 죽였다 -이남종의 죽음에 이하로 눈물을 훔쳤다. 가슴은 얼얼하고 목구멍으론 꾸역꾸역 분노가 설움처럼 기어나왔다. 빛고을의 목숨은 80년 광주로 아직 모자란 것이었나 보다. 마흔, 이남종 광주의 아들이 또 그렇게 어둠 속에 불꽃으로 산화하고 말았다. 아직도 제단은 거두어지지 않았다. 얼마나 많은 생떼같은 목숨들이 민주의 제단에 제사로 바쳐져야 하는가? 80년 형과 누이들이 분연히 빛이 되어 산화되고 그들의 목숨값으로 가져온 민주는 다시 목졸림을 ...

Read More »

조국의 민주주의 바로세우기, 모두가 서있는 자리가 현장이다.

박근혜 퇴진 투쟁에 촛불드는 사람만 투쟁하는 것인가? 갑자기 며칠 전 폐친 중 한 분과 메신저를 하다 한국에서 촛불 드는 사람은 경기장에서 경기하는 선수들이고 나머지는 응원하는 사람이라는 말을 듣고 뜨악했다. 그럴까? 그러면서 해외에 있는 사람은 응원하는 사람이니 응원이나 열심히 하면 된단다. 과연 그럴까? 왜 스스로를 응원하는 관중으로 만드는 것일까? 박근혜 퇴진 투쟁에 응원하는 관중과 경기하는 선수로 나눌 필요가 있을까? 모두들 자신의 ...

Read More »

정상추 너 미워! 그러니 너도 빨갱이!

정상추 너 미워! 그러니 너도 빨갱이! -정상추 내세워 국제공산주의 단체와 연대 언론 플레이 -국정원이 조사해야 한다고? 역시 기댈 곳은 그곳뿐?  정상추 네트워크 이하로 기자 ‘이런 말 들어보셨어요? 영어 공부하는 사람들이 많다는 것? 요즘 한국 언론보다 외국 언론들이 더 한국뉴스를 제대로 보도해주니 영어공부해서 뉴욕 타임스 등 외신들을 보려고 한다는 군요’ 위의 말은 우스갯소리가 아니라 지난 14일 국민TV라디오의 조간 브리핑을 진행하는 김용민이 ...

Read More »

집중 분석, 일본의 위안부 백악관 청원의 속내

<집중 분석, 일본의 위안부 백악관 청원의 속내> -글렌데일 시장과 시의원들에게 감사편지 보내기 제안을 하며  정상추 네트워크 이하로 기자   미국인 토니 마라노와 일본인 퍼거슨이 미국 캘리포니아주 글렌데일에 세워진 위안부 소녀상을 조롱하고 있다. 사진=토니 마라노 페이스북 일본 위안부관련 백악관 청원 속내는? -한인들 맞불 청원 문제 있다. -한일문제가 아닌 전쟁, 여성 범죄 문제로 다가서야 지난 주 미주 한인사회가 발칵 뒤집혔다. 정말 뒤집혔다는 표현이 맞을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