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Headline (page 2)

Headline

[박수희의 토론하는 대한민국 5] 2차 TV토론을 앞둔 대선주자들을 생각하며

[박수희의 토론하는 대한민국 5] 2차 TV토론을 앞둔 대선주자들을 생각하며 박수희 TV라는 매체는 보여 지는 것이다. 말과 행동뿐만 아니라 자신감이라든가 인격, 성품 등 눈에 보이지 않는 것까지도 보여준다. 그런 TV로 대선주자들을 본다. 토론이라는 도구를 통해서 됨됨이를 보고, 지식을 보고, 말투를 보고, 표정을 보고, 대처 능력을 본다. 유권자들은 자신이 미는 사람을 본다. 그 사람이 내 선택을 불안하지 않게 하는지를 본다. 계속 밀어줄만 ...

Read More »

한진중공업 사태를 다룬 다큐멘터리 ‘그림자들의 섬’, 미주지역 상영회 및 간담회

한진중공업 사태를 다룬 다큐멘터리 ‘그림자들의 섬’, 미주지역 상영회 및 간담회 – 한진중공업 투쟁의 산 증인, 김진숙 민주노총 부산본부 지도위원 간담회 – 한진중공업 사태 정리해고와 비정규직화의 저항 상징 – 대량해고에 맞선 고공농성과 희망버스 운동 편집부 김진숙 민주노총 부산본부 지도위원 등이 미국을 방문해 한진중공업 대량해고 사태에 맞선 고공농성과 희망버스 운동의 사연을 담은 영화상영회 등을 연다. 2011년 한진중공업 정리해고 사태가 있었다. 분식회계와 조선소 ...

Read More »

전세계에서 세월호 3주기 추모 및 기억행동 이어져

전세계에서 세월호 3주기 추모 및 기억행동 이어져 -4.16 해외연대, 12개국 42개도시에서 4.16 추모행사 열어   편집부 전세계 곳곳에서 노란 물결이 일었다. 사는 곳은 다르지만 ‘4.16 해외연대’ 라는 틀로 연대한 재외동포들이 전세계 12개국 42개 도시에서 세월호 참사 3주기를 집회를 가졌기 때문이다.   4.16 해외연대는 4.16미디어위원회가 만든 <망각과 기억2: 돌아봄> 또는 정옥희 감독의 <세월> 영화상영회, 그림 전시회, 추모 공연, 문화제, 예배, 추모행진 ...

Read More »

뉴욕타임스, 한반도 위기, 안철수 보수의 희망으로

뉴욕타임스, 한반도 위기, 안철수 보수의 희망으로 -북미 대결 구도 안보염려 심리, 문재인과 양강 구도 구축 -유사한 공약과 배경 불구 반문세력 안철수에 집결 뉴욕타임스가 안철수의 급부상을 한반도 위기와 연결하며 주목했다. 뉴욕타임스는 14일 ‘South Korea Election Turns Into 2-Way Race as Dark Horse Surges-한국 대선, 강력한 경쟁자 등장으로 양자구도’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지난 달까지 10% 지지율에 그쳤던 안철수 후보가 ‘한반도 긴장이 급속히 고조되고 ...

Read More »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4.16 추모 종교의식과 추모음악회 소식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4.16 추모 종교의식과 추모음악회 소식 John Yu 긴 시간 동안 변한 것도 많고 변하지 않은 것도 많습니다. 잊혀진 것도 많고 아직 기억하고 있는 것도 많습니다. 매일의 삶 속에서 변한 것과 변하지 않은 것… 잊혀진 것과 기억하고 있는 것들이 충돌을 일으킵니다. 3년째 맞는 4월16일이다. 변해야 하는데 변하지 않는 것들이 있습니다. 변하지 말아야 하는데 변하는 것들도 있습니다. 세상은 늘 그렇게 ...

Read More »

뉴욕타임스 미국 북한 선제타격 집중 조명

뉴욕타임스 미국 북한 선제타격 집중 조명 -한국 정부, ‘근거 없다. 현혹되지 말아야’ -문재인 ‘ 한국 동의 없이 어떠한 선제타격도 안돼’ 고조되고 있는 한반도 위기를 맞아 소셜네트워크를 통해 북폭설이 광범위하게 유포되고 있는 가운데 뉴욕타임스가 이를 주목하고 나섰다. 뉴욕타임스는 한반도 위기와 북폭설이 나돌게 된 배경들을 살펴보며 이에 대한 한국 정부의 반응과 대선 유력 후보들의 반응도 집중적으로 조명했다. 뉴욕타임스는 11일 ‘South Korea Seeks ...

Read More »

(58) 촛불과 함께한 모든 날이 좋았다 – 下

(58) 촛불과 함께한 모든 날이 좋았다 – 下 S. Macho CHO rok-hid @ inbox . ru  촛불집회는 역사에 기록될 텐데 나중에 결혼해 자식이 “아빠는 그때 뭐했어?” 하면 자신 있게 대답하려고 지금 집회에 나왔어요 – 김포의 한 초등학교 6학년생 박원순 서울시장이 없었다면 광화문광장 촛불집회는 사실상 불가능했다. 처음부터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해 경찰의 물대포용 물을 공급하지 않겠다고 했다. 3차 집회부터 구급대원, 소방관,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