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Headline / BBC, 말레이시아 경찰 피살자는 ‘김정남’ 확인

BBC, 말레이시아 경찰 피살자는 ‘김정남’ 확인

BBC, 말레이시아 경찰 피살자는 ‘김정남’ 확인
-BBC 보도 기사 업그레이드로 상황 실황 중계하듯
-김정남에서 김철 다시 김정남으로, 김철 이름의 여권 사용
-처음 ‘피살자 김정남’ 보도 출처는 미상의 한국 정부 소식통
-독침 아닌 액체가 묻은 천으로 얼굴 덮어 눈에 화상 입혀
-국내언론 ‘북 여성 공작원 독침 살해’ 보도는 오보

불과 두어 시간 차이로 해외 언론들이 김정남 피살보도를 놓고 널을 뛰었다. 본 뉴스프로도 BBC를 번역하여 신속하게 보도하려는 찰라 BBC의 기사가 계속해서 업그레이드되며 바뀌어, 바뀌는 기사를 따라잡느라 편집부 팀원들이 기사를 예의 주시하며 대기했다.

그 가운데 BBC 보도는 피살자의 신원이 말레이시아 경찰의 발표에 따라 김정남에서 김철로, 다시 김정남으로 확인되는 등 바뀌었고 결국 김정남이 김철이라는 이름의 여권을 사용 중이었고 피살자는 김정남으로 확인됐다.

살해방법도 ‘김정남 북한의 여성 공작원이 독침으로 살해’ 등 자극적인 제목을 뽑아낸 한국 언론의 보도와는 달리 액체가 묻은 천으로 김정남의 얼굴을 덮었고 김정남은 눈에 화상을 입고 공항 안내원의 도움으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BBC는 최종적으로 확인 보도했다.

결국 신원미상의 한국 정부 소식통으로부터 촉발된 김정남 독침 피살 소식은 김정남 피살로 변했다. BBC는 ‘사망한 이의 여행 서류에 의하면 이름은 “김철”이고 생년월일은 1970년 6월 10일이지만 경찰은 그가 실제로는 1971년 5월 10일이 태어난 김정남이라고 확인했다’며 ‘그의 사망에 대한 이전 기사들은 김정남을 공격하는 데 독침 혹은 스프레이가 사용됐다고 보도했었다’고 전했다.

영국 BBC를 비롯한 해외언론들이 14일 일제히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의 이복형인 김정남으로 추정되는 남성이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공항에서 피살됐다고 보도했다.

영국 BBC는 14일 “North Korean leader’s half-brother Kim Jong-nam ‘killed in Malaysia’-북한 김정은의 이복형 김정남 ‘말레이시아에서 피살’”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한국과 말레이시아의 소식통에 의하면 북한 지도자 김정은의 이복형인 김정남이 말레이시아에서 피살되었다”며 “김정남(45세)은 말레이시아의 수도 쿠알라룸푸르의 공항에서 공격을 받았다고 한다”고 전했다.

그러나 BBC는 처음 말레이시아 경찰은 월요일 공항에서 마카오행 비행기를 기다리던 중 한 북한 남성이 아픈 증상을 보여 병원으로 이송 도중 사망했다고 말하며 그의 이름을 확인해주지는 않았다고도 보도했었지만 말레이시아 경찰이 김정남으로 확인한 후 기사를 수정했다.

BBC는 처음 인용한 이 정보의 출처로 ‘이름을 밝히지 않은 한국의 정부 소식통이 그의 “피살”을 언론 매체에 알렸다’고 밝혔었다.

외신들이 이처럼 객관적인 입장에서 차분하게 김정남으로 추정되는 남성의 피살 소식을 전하는 동안 TV조선, 연합통신, YTN, MBN을 비롯한 한국의 보수 매체들은 북한의 여성 공작원 독침에 의한 살해라는 자극적인 기사를 무차별적으로 쏟아내 비교가 되기도 했다.

BBC도 이 기사에서 김정남은 북한 공작원으로 여겨지는 두 명의 여성에 의해 독살되었다고 TV조선이 보도했다고 전했다. YTN은 탈북자를 등장시켜 정찰국이 앞장선 독침설 부각시키기도 하는 등 북한 소행 독침설을 확산시키는 데 주력하기도 했다.

나아가 외신과는 달리 국내 언론들은 김정남 피살이 북한의 소행이라는 단정적인 기사들도 쏟아냈다. 연합뉴스의 경우도 “김정남 피살은 100% 김정은 지시…마지막 위협 제거한 것”이라고 확신에 찬 뉴스를 전하고 있으며 비교적 진보적인 매체인 경향신문은 “인권·핵 문제로 국제사회의 대북 압박이 커지고 북한 레짐체인지(정권교체) 필요성이 제기되는 상황이어서 북한으로서는 잠재적 위협인 김정남을 제거해야 할 필요성이 커졌을 수도 있다”고 익명의 대북 전문가를 빌려 보도하고 있는 등 미묘한 파장을 낳고 있다.

그러나 많은 전문가들은 설사 북한의 지시에 의한 것이었다 해도 이는 북한 내부의 문제일 뿐 이를 국내 정치 상황이나 한반도 사드 정국에 이용하려는 그 어떠한 시도도 있어서는 안 된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다음은 뉴스프로가 번역한 BBC 기사 전문이다.

번역 감수: 임옥

기사 바로가기 ☞ http://bbc.in/2ksLT4G

North Korean leader’s half-brother Kim Jong-nam ‘killed in Malaysia’

북한 김정은의 이복형 김정남 ‘말레이시아에서 피살’

• 24 minutes ago

Image copyright AFP Image caption Kim Jong-nam (pictured in 2010) spent much of his time outside North Korea
김정남(2010년 모습)은 대부분의 시간을 북한 밖에서 보냈다

The half-brother of North Korean leader Kim Jong-un has been killed in Malaysia, South Korean and Malaysian sources say.

한국과 말레이시아의 소식통에 의하면 북한 지도자 김정은의 이복형인 김정남이 말레이시아에서 피살되었다.

Malaysian police say he was waiting at the airport for a flight to Macau on Monday when a woman covered his face with a cloth which burnt his eyes.

말레이시아 경찰은 김정남이 공항에서 마카오행 비행기를 기다리는 동안 한 여성이 그의 얼굴을 천으로 덮었고 그로 인해 그가 눈에 화상을 입었다고 말한다.

He was using a passport in a different name at the time.

당시 그는 다른 이름으로 된 여권을 소지하고 있었다.

The late Kim Jong-il’s eldest son is thought to have fled North Korea after being passed over for the leadership.

고인이 된 김정일의 장남인 김정남은 지도자 계승에서 밀린 후 북한을 탈출한 것으로 여겨진다.

Malaysian police official Fadzil Ahmat confirmed for Malaysian news agency Bernama that the victim was indeed Kim Jong-nam.

말레이시아 경찰 관계자인 파드질 아흐매트는 그 희생자가 실제로 김정남이었다고 말레이시아 뉴스 통신인 버나마에 확인해주었다.

“While waiting for the flight, a woman came from behind and covered his face with a cloth laced with a liquid,” he said.

“비행기를 기다리는 동안 한 여성이 뒤에서 다가와 액체가 묻은 천으로 그의 얼굴을 덮었다”고 그는 말했다.

“Following this, the man was seen struggling for help and managed to obtain the assistance of a KLIA [Kuala Lumpur International Airport] receptionist as his eyes suffered burns as a result of the liquid.

“그 후 그 액체로 인해 눈에 화상을 입은 채로 그 남자는 도움을 청하려 애쓰는 듯 보였고 쿠알라룸푸르 공항 안내원의 도움을 받을 수 있었다.”

“Moments later, he was sent to the Putrajaya Hospital where he was confirmed dead.”

“잠시 후 그는 푸트라자야 병원으로 이송되었으며 그곳에서 사망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The man who died was preparing to fly to Macau
죽은 그 남자는 마카오행을 타려 준비하고 있었다.

“So far there are no suspects, but we have started investigations and are looking at a few possibilities to get leads,” Fadzil Ahmat told Reuters news agency separately.

파드질 아흐매트는 “지금까지 용의자는 없지만 우리는 수사를 시작했으며 단서가 될 몇 가지 가능성을 살피고 있다”고 로이터 통신에 별도로 전했다.

Hospital security personnel blocked the entrance of the forensic department on Tuesday
화요일 병원 보안요원들이 법의학병동 입구를 차단하고 있다.

According to the dead man’s travel document, he was “Kim Chol”, born 10 June 1970, but police confirmed he was actually Kim Jong-nam, born 10 May 1971.

사망한 이의 여행 서류에 의하면 이름은 “김철”이고 생년월일은 1970년 6월 10일이지만 경찰은 그가 실제로는 1971년 5월 10일이 태어난 김정남이라고 확인했다.

The police official said he had informed the North Korean embassy about Mr Kim’s death.

경찰 관계자는 북한 대사관에 김정남의 사망을 보고했다고 말했다.

Earlier reports about his death had spoken of a poisoned needle or a spray being used to attack him.

그의 사망에 대한 이전 기사들은 김정남을 공격하는 데 독침 혹은 스프레이가 사용됐다고 보도했었다.

The results of an autopsy on his body have not yet been released.

시신에 대한 부검 결과는 아직 나오지 않았다.

Bypassed for succession

권력 승계에서 밀려나

In 2001, Mr Kim was caught trying to enter Japan using a false passport. He told officials that he was planning to visit Tokyo Disneyland.

2001년 김정남은 가짜 여권으로 일본에 입국하려다 체포되었다. 그는 도쿄 디즈니랜드를 방문할 계획이었다고 당국자에게 말했다.

Note: Some family members omitted for clarity
몇몇 가족 구성원의 이름은 혼란을 피하기 위해 언급되지 않았다.

Once seen as a likely successor to Kim Jong-il, he was thought to have fallen out of favour with his father over the incident.

한때 김정일의 계승자로 여겨졌던 김정남은 그 밀입국 사건으로 아버지 김정일의 총애를 받지 못하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Bypassed in favour of his youngest half-brother for succession, Kim Jong-nam kept a low profile, spending most of his time overseas in Macau, Singapore and China.

그의 가장 어린 이복동생에게 계승권이 넘어감에 따라 김정남은 주로 마카오, 싱가포르, 중국에서 대부분의 시간을 보내며 세간의 이목을 피했다.

Malaysian journalists gathered outside the hospital
말레이시아 기자들이 병원 밖에 모여들었다.

 He was quoted by Japanese media in 2011 as saying he opposed “dynastic succession”.

그는 2011년에 “왕조 세습”에 반대한다고 말한 것으로 일본 언론에 보도되었다.

He was also quoted in a 2012 book as saying that he believed his younger half-brother lacked leadership qualities, the succession would not work, and that North Korea was unstable and needed Chinese-style economic reform.

또한 김정남은 2012년 발간된 한 책에서, 자신의 손아래 이복동생인 김정은의 지도역량이 부족하다고 생각한다는 것, 그 계승은 제대로 되지 못할 것이라는 것, 그리고 북한사회가 불안정해서 중국식의 경제 개혁이 필요하다는 것 등을 말했다고 인용되었다.

He has reportedly been targeted for assassination in the past. A North Korean spy jailed by South Korea in 2012 was reported to have admitted trying to organise a hit-and-run accident targeting Kim Jong-nam.

알려진 바에 의하면 김정남은 과거에도 암살의 표적이 된 적이 있다. 2012년 한국에 수감된 어느 북한 간첩은 김정남을 표적으로 뺑소니 사고를 계획하려 했음을 인정했다고 보도되었다.

[번역 저작권자: 뉴스프로, 번역 기사 전문 혹은 부분을 인용하실 때에는 반드시 출처를 밝혀 주십시오.]

소셜 댓글
뉴스프로 후원하기

One comment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