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2016 (page 38)

Yearly Archives: 2016

독일 타쯔, 형제복지원은 심각한 인권유린

독일 타쯔, 형제복지원은 심각한 인권유린 – 전두환의 “도시미화 계획”으로 수천 명이 형제복지원에 수용 – 원생들, 무차별 폭력과 성폭력 앞에 속수무책, 강제노역에도 동원돼 – 형제복지원 원장, 전두환의 개입으로 단 2년 6개월 형 선고받아 – 박근혜 정부, 사건 재수사 불허 국내에서 잊혀졌던 형제원 사건이 해외 유력 언론들에 의해 재조명되고 있어 화제다. 르몽드, 더 스타, 데일리 메일이 최근 AP 통신의 형제원 탐사보도를 연이어 ...

Read More »

닛케이, 총선 이후 박 대통령 지지율 계속 하락

닛케이, 총선 이후 박 대통령 지지율 계속 하락 -친박계와 비박계, 새누리당 지도부 구성 위한 내분 갈등 심화 -박 대통령의 국정운영 태도 변화 기대하기 어려워 일본 닛케이 신문은 4월 13일 총선 참패로, 2017년 대선 후보를 결정할 수 있는 당 지도부를 구성하는 준비과정에서 새누리당 내부의 계파 간의 갈등이 심화되고 있다고 23일 보도했다. 닛케이 신문은 한국갤럽의 여론조사를 인용해 총선 이후 전국적으로 40% 전후를 ...

Read More »

르몽드, 한국의 흑역사 형제복지원 사건 재조명

르몽드, 한국의 흑역사 형제복지원 사건 재조명 – AP 보도로 드러난 군사독재의 가장 어두운 페이지 – 도화선은 박정희, 진상 밝힐 기회를 없앤 건 전두환 – “누구도 책임지지 않아” … 잊혀져버린 피해자들 프랑스 유력 일간지 <르몽드>가 22일 최근 AP통신이 대대적으로 보도한 부산 형제복지원 사건을 다시 들여다봤다. 필립 퐁스 특파원은 ‘부랑아의 아픈 추억에 사로잡힌 한국’이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1970년대 중반에서 1980년대 후반까지 부랑아와 장애인, ...

Read More »

미 AP통신, 형제복지원 인권침해 탐사 보도

미 AP통신, 형제복지원 인권침해 탐사 보도 – 피해자 증언과 정부 자료 근거로 구타, 강간, 노예노동 등 인권침해 사례 적시 – 형제복지원의 정치적 목적, 그리고 박인근 원장이 챙긴 부당이득 사례도 밝혀 형제복지원 사건은 한국 현대사에서 그야말로 ‘최악’으로 기억될 인권침해 사건이다. 형제복지원은 박정희 정권 때 시작됐고, 뒤이은 전두환 정권이 거리 ‘정화’를 명분으로 부랑자, 고아 등을 수용하면서 번창하기 시작했다. 하사관 출신인 형제복지원 원장 ...

Read More »

LA 타임스, 세월호 참사 그 후 2년의 고통과 분노 그려

LA 타임스, 세월호 참사 그 후 2년의 고통과 분노 그려 – 동생 잃은 권오현 씨의 고통, <업사이드 다운> 김동빈 감독이 본 한국사회 모습 – 참사와 참사 후 한국사회가 보여준 모습들을 포괄적으로 정리 세월호 2주기를 앞둔 15일, LA 타임스가  ‘세월호 참사 2년 후에도 남아있는 고통과 분노’는 제목의 기사로 세월호 2주기를 조명했다. 단원고 희생자 고 권오천 군을 동생으로 둔 싱어송라이터 권오현 씨와 단원고 희생자 ...

Read More »

뉴욕타임스, 韓 영화계 부산 영화제 전면 거부 보도

뉴욕타임스, 韓 영화계 부산 영화제 전면 거부 보도 -세월호 다큐 시사회 허용으로 탄압받아 -국제 영화 단체 한국 영화계 지지 ‘정치압력 중단 요구’ 세월호 참사 다큐멘터리 시사회 상영을 둘러싼 부산국제영화제 논란이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다. 뉴욕타임스는 20일 ‘Film Groups Threaten Boycott of South Korean Film Festival-한국 영화인 단체, 부산국제영화제 참가거부 결의’라는 제목의 기사를 게재하고 한국 영화계가 부산영화제를 전면 거부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뉴욕타임스는 ...

Read More »

독일 쥐트도이체 차이퉁, 세월호 2주기 재조명

독일 쥐트도이체 차이퉁, 세월호 2주기 재조명 – 간결한 문장으로 현 정권 치부 지적해 – 보상금 문제만 부각시킨 한국 언론 반성해야 세월호 2주기를 맞아 영미권 언론은 물론 유럽에서도 2주기를 조명하는 보도를 내보내고 있다. 독일 일간지 ‘쥐트도이체 차이퉁’은 17일 세월호 2주기 표정을 서울발로 자세히 타전했다. 해당 기사의 분량은 그다지 많지 않다. 그러나 간결한 문장으로 세월호 2주기 동안 한국에서 벌어진 일을 정확히 짚어낸다. ...

Read More »

뉴질랜드에서 온 세월호를 향한 사랑의 메세지

뉴질랜드에서 온 세월호를 향한 사랑의 메세지 – 뉴질랜드 수도 웰링턴에서도 세월호 2주기에 마음을 함께 나누다 편집부 4월 16일 뉴질랜드 웰링턴에서 있었던 세월호 2주기 추모식. 세월호 2주기 집회 참가자들은 길거리에서 세월호 추모노래와 ‘거위의 꿈’을 부르고, 바이올린과 플루트 연주로 퍼포먼스를 했다. 피케팅을 해서 지나가는 사람들이 피켓에 관심을 보이면 다가가서 세월호에 대해서 이야기를 하고 팔찌와 키링을 나누었다. 그런 후 짧은 편지를 남겨달라고 부탁을 ...

Read More »

(39) 하얀 목련이 필 무렵

(39) 하얀 목련이 필 무렵 S. Macho CHO rok-hid @ inbox . ru 벌써 한 시간 넘게 엎드려 인민군 동태를 살피고 있다. 무사히 복귀할 수 있나? 발각되면 싸우다 자폭해야 하나 아니면…? 한 달 전 머리카락, 손발톱을 잘라 봉투에 넣고 유서 쓸 때부터 머리속에 여러 그림이 빠르게 지나갔다. 잡혀 고문당하느니 다 죽이고 죽는 게 쉬운데 안타까운 건 가족과 친구들을 영원히 볼 ...

Read More »

일 아사히, 총선 패배에 대한 박근혜 반응 타전

일 아사히, 총선 패배에 대한 박근혜 반응 타전 – “총선 결과 반성 없다” 일침 – 일본 언론들의 비우호적 태도 강화될 전망 일본 언론은 박근혜 정권의 일거수일투족에 많은 관심을 보여왔다. 4.13총선 이후에도 비슷한 양상이다. 일본 아사히 신문은 18일 자 보도를 통해 여당인 새누리당의 패배와 박근혜의 반응을 상세히 타전했다. 아사히 신문은 특히 총선 이후 박근혜가 보인 반응에 주목했다. 박근혜는 총선 패배 이후 ...

Read More »